천부경의 신령함

천부경
없는 것이 다하여 비롯된 하나 세가지로 다한다. 하나는 천지만물이 비롯된 근본이지만 없는 것이 다하여 비롯된 하나이네 이 하나가 나뉘어 하늘과 땅과 사람으로 작용해도 그 근본은 다함이 없네 하늘은 창조운동의 뿌리로서 첫째가 되고 땅은 생명의 생성 운동의 근본되어 둘째가 되고 사람은 천지의 꿈과 이상을 실현하여 세째가 되네 하늘과 땅 사람은 삼신의 삼수원리로 돌아간다. 하나가 생장운동을 하여 열까지 열리지만 다함없는 조화로써 삼수의 도를 이룬다네 하늘도 음.양운동 삼수로 돌아가고 땅도 음.양 운동 삼수로 순환하고 사람도 음.양운동 삼수로 살아감에 하늘과 땅.사람 큰 삼수 마주합해 육수되니 생장성 칠.팔.구를 생한다네. 천지만물 삼수와 사수 변화 마디로 운동하고 오수와 칠수변화 원리로 순환운동 이룬다네 하나가 아무리 변화를 해도 근본은 변화지 않는다. 하나는 오묘하게 순환운동 반복하여 조화작용 끝 없으나 그 근본은 변함 없네 그 근본인 마음은 한 없이 밝은 대광명 근본은 마음이니 태양에 근본두어 마음의 대광명 한 없이 밝고 밝네 인간은 존귀한 큰하나 인간은 천지중심 존귀한 큰하나이니라. 하늘과 땅 가운데 마음상징에서 높고 귀하고 큰하나이니라. 하나는 변화가 마무리되는 하나가 크게 다하는 것이다. 하나는 천지만물 끝을 맺는 근본이나 없는 것으로 돌아가 마무리된 하나이네.
끝.
 
 
천부경은 위대한 경전이고 삼천천신이 찬양하는 경전이다. 천국과 인국에 다 찬양받는 경전이다. 신령한 천부경이요. 인간이 읽으면 머리가 슬기롭고 몸과 정신에 기운이 가득해진다. 악을 쉽게 이기게 되고 하나로 돌아간다. 바른 마음으로 가득해서 살기가 좋다.
 
삼신이 아끼는 천부경이다. 천부라고도 한다.
 
천부경을 읽고 날마다 득도해서 큰사람으로 살아가길 바란다. 천부경은 집과 나라에 부적이다. 군대에도 부적이다. 병자에게도 부적이다. 가난한자,재앙이 있는자,야망이 큰자에게 모두 부적이다. 대통령에게도 장수에게도 부적이다.
죽은자에게도 부적이 된다.
 
복이 작은자,어리석은자가 천부경을 읽으면 복을 받고 머리가 좋아진다.
신체가 허약한자도 천부경을 읽으면 몸이 강해진다.
 
천부경을 많이 읽자.
왕검단군께서 천부경을 많이 읊조리고 살라고 하셨다. 또 황소 최치원께서도 천부경을 많이 읽고 살라고 하셨다.